명화

충격 김용건의 아이가 분명한가? 여자 잘못 만나 패가망신? - 대전 용한 무당 점집 추천 후기 명화당 처녀보살

페이지 정보

작성자 굿엔트 작성일21-08-13 00:00 조회14회 댓글0건

본문



#충격_김용건의_아이가_분명한가 #여자_잘못_만나_패가망신 #점잘보는집 #점잘보는곳 #근처점집 #점집이야기 #점집추천 #점집후기 #대전점집 #대전점집추천 #명화당 #처녀보살

명화당 처녀보살
[상담번호] 010-6376-7386
[상담위치] 대전시 중구 문화로

[굿엔트]촬영문의 010.9768.1638
[굿엔트]유튜브채널
https://www.youtube.com/channel/UCM6gid2jm7Pc7d_wOrDgQQg
[굿엔트]네이버 https://blog.naver.com/goodent1638
[굿엔트]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goodent1638
[굿엔트]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goodent1638/
[굿엔트]트위터 https://twitter.com/Goodent6
[굿엔트]카카오스토리 https://story.kakao.com/goodent1638
[굿엔트]스토리채널 https://ch.kakao.com/channels/@goodent1638

우리나라 전통의 민간신앙을 알리는 곳으로 무속인의 이야기와 무속 문화 세습에 대하여 바르게 소개합니다. 구독자 시청자 여러분 항상 좋은 날 되세요!

민속신앙 전문 유튜브채널 '굿엔트' - 여러분들의 구독과 좋아요는 영상 콘텐츠 제작에 큰 도움이 되고있습니다. 시청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김용건(金容建)
출생 : 1946년 5월 8일 (75세) 서울특별자유시 용산구 (現 서울특별시 용산구)
본관 : 광산 김씨
가족 : 장남 하정우(김성훈, 1978년생)
차남 차현우(김영훈, 1980년생)
셋째(2021년 11월 출생 예정)
신체 : 178cm, 71kg
학력 : 용산고등학교 (졸업)
종교 : 개신교(침례회)
데뷔 : 1967년 KBS 7기 공채 탤런트

대한민국의 배우. 꽃보다 할배 H5.

대한민국의 대표적인 중견 배우이다. 큰 키와 서구적인 마스크, 다정다감한 이미지로 오랜 시간 시청자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이다. 드라마 전원일기의 성실한 장남부터 카리스마 있는 재벌 회장님, 아내에게 한 없이 약한 공처가 남편 역할 등 다양한 아버지의 역할을 멋지게 소화해내는 배우이다.

배우 하정우의 아버지이다.

1967년 문화방송 특채 성우로 데뷔했다. 서구적인 마스크에 굵은 입술 덕에 미스터 입술이라는 별명으로 유명했다.

1977년 결혼을 해 아들 둘(김성훈, 김영훈)을 얻었지만, 1996년 결국 이혼했다. 경제적인 이유로 이혼한 탓에, 빚더미에 올라 생활고를 겪기도 했으나, 현재는 수십억대의 채무를 모두 상환했다.

그의 이름을 많이 알린 건 조선왕조 500년과(하단 출연 목록 참조) '전원일기' 김회장의 큰아들 '용진' 역 그러다 서울의 달에서 한물 간 늙다리 제비역으로 연기 변신을 시도해 대성공을 거두면서 다양한 이미지를 갖게 되었다. 나이가 든 이후 재벌 회장님 역할도 종종 한다.

나 혼자 산다로 칠순이 다 되어서 예능에도 첫 도전을 했는데, 그 덕분에 젊은 층에서도 팬층이 생기는 등 전 세대에게 인지도를 쌓는 데 성공하였다. 나 혼자 산다에서 제일 나이가 많은 무지개 패밀리 멤버이기 때문에, 나머지 멤버들에게 대부님이라고 불리고 있다.

2015년 8월 SK텔레콤의 국제전화 브랜드인 00700 광고에 출연했는데, '국제전화는 용건만 간단히?'라는 드립이 나오고 있다. 아들 하정우에게 벤틀리 플라잉스퍼를 선물받았다. [암살] 흥행 성공 후에 받은 것.

그리고 2018년도 6월, 그가 그토록 원하던 꽃보다 할배에 막내로 출연하게 되었다. 당시 김용건은 나영석PD에 따르면 하루에 170개의 개그를 쳤다. 실제로 근엄하기만 한 할배들과짐꾼까지 동원된 멤버로 구성된 꽃할배에서 김용건은 분위기 메이커의 역할을 충실히 해냈다.

한 조폭 두목의 결혼식에 갔다왔는데 그 주인공은 다름아닌 조양은(...). 결혼식은 여의도 순복음교회에서 했고 주례는 조용기 목사. 그리고 이명박도 참여하였다.
김용건이 활동하던 시기를 기준으로 잡으면 키가 매우 크다. 그때 남자 평균 신장이 167cm 정도였음을 감안하면 지금 기준으로 185cm 정도인 거구다. 그리고 178cm면 2020년 기준으로도 20대 남성 평균 키보다 월등히 크다. 그래서인지 아들인 하정우와 차현우 둘 다 키가 180cm 이상이다. 꽃할배에서 밝힌 바로는 젊었을 때 신장은 본인도 180cm 이상이었다고 한다. 보통 나이를 먹으면 키가 줄어든다는 걸 생각하면..
연세대 의대를 다니던 엘리트였으나 생활고로 자퇴했다는 소문이 정설로 받아들여졌고, 연예 정보 프로그램들에서도 대표 고학력 연예인으로 소개될 정도였다. 허나 아들인 하정우가 연예부 기자에게 질문을 받고 잘못된 사실이라고 뒤늦게나마 해명했다. 김용건의 최종 학력은 용산고등학교 졸업으로 고졸이며 , 단 한 번도 김용건 본인의 입으로 연세대를 다녔다고 이야기한 적은 없으나, 용산고가 고교 평준화 제도 도입 이전에 서울 4대 공립 명문고의 일원이었고, 거기다가 데뷔 초에 '외모가 엘리트같다.', '의사 역할이 잘 어울린다'는 이야기가 나온 것이 와전돼서 '연세대 의예과를 중퇴했다'는 루머가 생성된 모양. 일단 1980년 조선일보에 컴백 기사에서 언급된 적도 있기는 한데, 아무래도 정확하게 알아보지 않고 기사를 쓴 모양으로, 이후에도 1987년에도 언급되고 있다.
하지원의 열렬한 팬이라서... 아들내미 앞에서 주책을 떨었던 적이 있다(...). 그런데 하지원이 그 아들내미와 동갑내기다. 둘 다 1978년 생. 하지원은 드라마 전원일기를 찍을 당시 쌩신인이었는데, 거기서 김용건이 연기한 용진의 막냇동생 금동에게 대시하는 신세대 보건소 의료보조인 역을 맡았던 바 있다. 후에 하지원은 하정우와 부부 역할로 영화에 출연했다. 그 영화는 망했지만 어쨌거나 부부 연기는 했으니

방위로 군복무 중이던 1976년, 대마초 사건에 휘말려 한동안 방송에 못 나온 흑역사가 있다. 실제로 그는 대마초를 피우지 않았지만, 동료들을 위해 혼자 죄를 뒤집어 쓰기를 자청했다고 한다. 데뷔 이후 한창 연기와 인기가 절정일 때의 선택으로 이후 3년 10개월의 공백을 깨고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다시 사로잡았다. 다만 무죄나 무혐의 등의 처분을 받았는지 여부와, 위의 기사 내용이 증명 가능한지 여부 모두 불분명하기에 조금 더 정확한 자료가 필요하다.

2021년 8월 2일, 김용건이 2008년부터 13년 간 39세 연하 여성 A씨와 교제했고 2021년 3월 임신을 하게 된 A씨에게 여건상 아이를 기를 수 없다며 낙태를 종용하였다는 보도가 나왔다. 이에 A씨는 김용건을 상대로 낙태 강요를 이유로 고소장을 제출했다.

김용건의 낙태 강요에 A씨 측은 낙태는 있을 수 없다는 입장이었다고 한다. A씨 측은 “13년을 숨어서 만났습니다. 이제는 배 속에 있는 생명까지 지우라 한다”며 하소연했다.

A씨 측은 이어 “김용건 씨의 (남은) 삶이 소중한 만큼, 한 여자의 인생도 중요하다”면서 “이기적이며 무책임하다는 생각이 든다”고 지적했다.

그리고 당일 오후, 김용건 측에서 입장문을 발표했다. 처음에는 현실적인 두려움에 아이를 낙태하자 권유한 건 사실이었으나, 곧 생각을 바꿔 아이를 낳아 책임지기로 했다는 것. 하지만 그 과정에서 소통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못해 이렇게 되었다며 사과와 함께 아이를 책임지겠다고 밝혔다. 결과적으로 김용건은 70대 중반이 넘어서 아이가 생겼고, 하정우는 졸지에 본인보다 43살 어린, 자신의 자식이어도 늦둥이라고 할 수 있을 수준의 나이 차를 가진 동생이 생겼다.

여론은 칠순이 훌쩍 넘은 나이에 아이를 낳기에는 당연히 김용건 입장에서는 부담스럽지 않겠냐는 입장과, 평소 중후한 이미지였던 김용건이 자기 자식보다도 어린 39세 연하와 혼전임신도 모자라 낙태까지 요구했다는 것이 충격적이라는 의견이 대립하고 있다.

이번 사건으로 인해 김용건이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시즌 3에서 황신혜와 보여준 모습들에 대해 진정성 논란이 따라붙었다.

또한 지난 2015년 경 김용건의 나 혼자 산다 출연분에서 모습을 비친 하정우가 그에게 '베스트 오퍼'라는 영화를 추천해준 장면이 의문의 재평가를 받았다. 본인이 출연했던 품위있는 그녀랑 비슷하다.

자식(子息)
부모의 반댓말. 부모의 아이를 부모에 상대하여 이르는 말이다. 빈말로 웬수와 이음동의라는 말이 나돈다. 어떻게보면 원수보다 더 못된 존재라고 볼 수도 있다. 원수야 미워하기만 하면 그만이지만, 자신의 자식을 끝까지 미워만 할 수 있는 부모도 막장부모들을 제외하면 별로 없다. 이 대목을 진지하게 받아들이지 말 길 바란다.

하지만 자식이 태어나기까지의 인과관계를 살펴보면 순전히 부모의 의사로 진행되는 터라 사실상 부모의 자업자득이며 외모든, 지능이든, 건강이든, 성격이든 자식에게 하자가 있다면 십중팔구는 부모가 그 원인이다.

부모보다 먼저 죽으면 불효라는 말도 있다. 부모는 자식이 죽으면 가슴에 묻는다 라는 말이 있을 정도다.

부모가 자식을 사랑하지 않으면 인간은, 호모 사피엔스라는 종(種)은, 자연에서 멸종하고 만다. 번식은 인간이 우주에서 지금까지 생존하게 할 수 있게 해준, 유일하고 반박불가한 수단이기 때문이다. 번식의 결과물이 자기보다 먼저 죽어버리면 절망하는 것은 어쩌면 당연한 이야기일 것이다.

이 글을 읽는 독자들도 모두 누군가의 자식이고, 누군가는 자식을 낳을 것이다. 또 누군가는 자식이 있을 수도 있다. 어쨌든 대부분의 경우, 부모가 자식을 낳으면 그 자식은 부모의 인생에서 절반 이상을 차지한다. 모든 부모들에게 있어 자식이란 나이를 몇을 먹어도 어린애인 존재로서, 부성애와 모성애가 향하는 대상이다. 부모 앞에서 그 자식을 욕하면 큰일나는 이유.

품 안의 자식이란 말은 자식이 어렸을 때는 부모의 뜻을 따르지만 자라서는 제 뜻대로 행동하려 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이다. 철이 들어서 바르게 행동하면 좋지만 밖에서 사고나 치고 다니면 속이 탄다. 더불어 부모입장에서는 언제 어디서나 늘 어린아이 같은 존재.

자식의 본질을 제대로 알고 싶다면 부모의 본질도 같이 이해하도록 하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5,868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dressingi.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